은빛둥지 > 알림방 > 자유게시판 > 수명100세-長壽의 패러독스 희망, 꿈, 믿음이 있는 둥지, 은빛둥지
Close
 
 
 
 
 
 
 
  
 
작성일 : 12-09-08 06:45
수명100세-長壽의 패러독스
 글쓴이 : 장동만
조회 : 1,286  

살아간다는 죽어간다 ? (XVIII)

-70 꼰대의 숨쉬는 소리-

# 장수(長壽) 패러독스-

오래 살고픔은 누구나의 바람이다.

불로불사 (不老不死), 인간 본성의 갈구다.

그래서 오복 으뜸으로 손꼽힌다.

한국인의 평균 기대 수명은 84+,

여자 86.63, 남자 82.16,

성인의 최빈 (最頻) 사망 나이 86,

<2010년도, 한국 보건 산업 진흥원 통계>

바야흐로 수명 100 시대 맞고 있다.

그런데 진정 장수가 축복일 것인가?

개인적으론 가난/고독/질병

3() 시달리는 이들에겐 저주,

(80 자살율이 20 대비 5배다).

국가적으론 고령() 사회가 되어갈수록

무노동 / 비생산 인구 격증으로 국력 감퇴

덧붙여 의료비, 생계비 지원등 재졍 부담

개인의 염원인 장수’ vs. 공동체를 위한 국익

우리가 오래 살수록 상충되는 아이러니다

생각할수록 장수의 패러독스.

그러면 어쩔 것인가?

일찍 일찍 죽어라!

천륜은 몰라도 인륜에 어긋난다.

오래 오래 살어라!

축복이자 저주,

너무나 많은 문제가 뒤따른다.

옛날에 있었다는 고려장,

최근 일본서 히트한 그와 비슷한 영화

장수의 시대에 사람들

불가피성(?) 새삼 되돌아 보게 된다.

[Quote -18] 늙는다는 것은 매혹적인 일이다. 우리는

늙으면 늙을수록 늙기를 원하게 되니까

(Getting old is a fascinating thing.

The older you get, the older you want to get)”.

-R.W. 에머슨 (Ralph Waldo Emerson, 1803-82) / 미국 사상가, 시인

<12/09/01> 

살아간다 죽어간다 ?

- 70 꼰대의 숨쉬는 소리 (XIX)

 # 조실부모가 여섯번 ()?

한국 어느 여대에서 설문 조사를 했다.

오복(五福) 더해 가지 복을 덧붙인다면?

결과를 보고 아연실색했다.

조실부모(早失父母)라고 답한 학생이 70+ %

이유는 부모의 재산을 빨리 상속받기 위해서란다.

그들의 생각은 이렇단다.

바야흐로 수명 100 시대

부모들이 100세가 되면 그들은 6,70 대가 된다

때엔 그들에게 돈의 효용 가치가 지금 같지 않다.

그러니 언젠가는 물려줄 재산

지금 돈이 한창 필요할 빨리 달라는거다.

한국의 황금주의가 이제 여기까지 왔다.

자본주의 종주국인 미극도 지경은 아닌데

P.S. 반어()법으로 마디 덧붙인다.

국부의 80% 이상을 쥐고 있는 노년 세대들이여,

어찌하오리까?

애지중지하는 자녀들이 저렇게 간절히 원하는데

<12/09/05>

[Quote -19] ‘ 후대 사람들은 언제나 마찬가지로 말할 것이다:

지난 날이 좋았다, 지금은 엣날 보다 나쁘다고.

(Posterity will say as usual: In the past things were better,

the present is worse than the past)

-안톤 체홉(Anton Chekhov,1860-1904) / 러시아 소설/극작가

http://kr.blog.yahoo.com/dongman1936

http://twtkr.com/dong36

저서: 1) 하늘이여 조국이여 (1988 간행)

2) , 멋진 한국 “ (e-Book)